블루투스 5.1 업데이트 “리모콘이 어디 숨었는지 찾아준다”

업데이트 된 블루투스 5.1 기술이 이제 센티미터 범위까지 기기를 추적할 수 있게 됐다.

블루투스 표준단체 블루투스 SIG는 28일(현지시간) 기기가 보내는 신호가 어디서부터 왔는지를 감지해 블루투스 기능의 정확성과 유용성을 높일 수 있는 업데이트를 발표했다고 미국 IT매체 더버지가 보도했다.
블루투스 기능은 반려동물 추적기, 커피숍에서 쓰이는 비콘 등에서 위치를 추적하는 기능으로 인기가 높다.
하지만, 현재의 블루투스 시스템은 신호의 강도를 측정하여 1~10m의 넓은 범위에서 기기와 연결돼 신호를 있지만, 어떤 기기가 얼마나 가까이 있는지를 감지해 주진 못했다.

이번에 개발된 기능은 기존의 객체-추적 기술에 새로운 무선 방향(radio direction) 기술을 결합해 더 정확한 위치 값을 알 수 있게 됐다.
블루투스SIG는 이 시스템이 ‘센티미터 수준의 정확도’까지 향상됐다고 밝혔다.

원문보기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